My 2016.09.30 04:22

 

내 시작은 게임 프로그래머 였으나,

지금은 전체를 아우르는  디렉터의 역활을 같이 하고 있고,

지향하는 바는

게임 프로그래머 + 디렉터

인것 같다

 

디렉터로써는,

자신이 컨셉을 잡고, 스토리와 시스템을 만드는 Creative 타입인것 같고,

 

엔진개발은 쭉 진행해 나갈것인데,

이유는, 아직 만들고 싶은 것을 다 못만들었기 때문인것 같다

내부지형 처리도 추가하고 싶으니까

 

그러고보면, 이전의 내 최고의 관심사는 내부지형 엔진이었다

이렇게 꽂혔던 것은

작업적으로 다루어보지 못했기 때문이였을까,

아니면 뭔가에 홀린 것일까....

 

 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M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게임 프로그래머 + 디렉터  (0) 2016.09.30
내 게임의 목적  (0) 2015.09.20
2014년 5월  (0) 2014.06.01
2013 summer, 나의 어느 하루  (2) 2014.05.08
나의 게임에 대해서  (0) 2014.01.28
내 이름은 정승운  (0) 2013.12.01
posted by 게임스타 게임스타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