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y 2014.06.01 17:57

 

 

2014년 5월

 

 

오옷!

 

열심히!

 

다크소울2를 하느라

 

미친듯이 열심히!

 

.......

 

 

 

5월은 계절의 여왕이라,

 

원래의 계획은

이 충만한 5월을 마음껏 즐기자라는 것이었지만,

(작업 + 바람쐬고 노는것)

 

이것저것 해야할 작업이 많아서,

 

그냥,

작업에 집중하자 라고,

마음먹고 있었다.

 

그런데....

 

갑자기 다크소울2가 출시!

 

한 3 주 동안은 다크소울2에 푹 빠져서

 

미친듯이 게임을 해댔다.

 

덕분에 작업은

별로 진도를 못 나간 것 같기도 하고,

 

^^;;;

 

반성해야지...

 

 

밤샘안해도, 짬짬이 즐길수도 있었잖아!

너 말야!

너!

 

 

뭐,

가끔씩

 

재미있는 게임을 만나면,

미친듯이 빠져드는 것은

 

어쩔수 없는 게이머로서의

본능! 인것 같다.

 

 

자, 좀 자제하고,

 

나공간에 집중

 

focus!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M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게임 프로그래머 + 디렉터  (0) 2016.09.30
내 게임의 목적  (0) 2015.09.20
2014년 5월  (0) 2014.06.01
2013 summer, 나의 어느 하루  (2) 2014.05.08
나의 게임에 대해서  (0) 2014.01.28
내 이름은 정승운  (0) 2013.12.01
posted by 게임스타 게임스타

댓글을 달아 주세요